포토월에 이어 수상장면과 축하공연을 담아보았습니다.

축하무대에서는 샴푸를 불렀습니다.

올 한해 앱스는 노래운이 좀 없었다고 생각합니다. 노래 자체가 나쁘진 않았지만... 임팩트가 좀 떨어졌다는 생각...

암튼 내년엔 용형과 만나는 것도 좋고 아님 스윗튠(은 희망사항ㅎ) 여튼... 다시 1위의 기쁨을 누릴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.

잡설이 길었네요::

그럼 즐감하세요~~^^







 

   COMMENT 7

댓글을 달아 주세요